Effect of microbial fermentation on caffeine content of tea leaves.

Effect of microbial fermentation on caffeine content of tea leaves.

Wang X1, Hu S, Wan X, Pan C.
Author information

Abstract
Caffeine is widely used in the food and pharmaceutical industries. For safety concerns, natural caffeine is preferred over synthetic products despite of its high cost. To explore more economical methods of acquiring natural caffeine, we adopted a microbial fermentation technique to increase the caffeine content of tea leaves. Our studies showed that the caffeine content in tea leaves increased reasonably after treating leaves with microorganisms for a period of time (i.e. orthodox pile-fermentation), and the amount of caffeine content increase varied significantly between black and green teas (27.57% and 86.41%). These results suggested that the change of caffeine content in tea leaves during the pile-fermentation depended not only on the growth and reproduction of microorganisms, but also on the tea composition.

 

content during the fermentation of tea with microorganisms

Abstract

The tea caffeine content had previously been shown to increase reasonably after being treated with mixed microorganisms for a period of time. In this study, single microorganisms were used in the fermentation of black and green teas in order to find which microorganism has the best effect on increasing the caffeine content. The results demonstrated that molds fermentation increased the caffeine content, but yeasts fermentation decreased the caffeine content. Among the three molds in this study, Aspergillus niger van Tieghem has the most remarkable effect, and the caffeine content in dry green tea increased from an initial 3.47% to 9.63%. The increase rate was 177.5% on the 16th day. Furthermore, the changes of caffeine and theophylline were of a similar trend. Possibly theophylline instead of theobromine is the precursor of caffeine in the living microorganisms. The new biosynthetic route is different from that in tea plants.

Effect of Fermentation on Caffeine Content in Tea

 

Fermentation is an indispensable process for making some types of tea. Many tea lovers may know that fermented tea, like black tea and pu-erh tea contains higher caffeine than unfermented tea like green tea. In this article, we will further verify this conclusion by analyzing some experimental data.

Kombucha Caffeine Content

Kombucha is generally considered to have about ⅓ the amount of caffeine as the tea it is made with, so for example black tea, which might have 30-80mg of caffeine per cup may yield a glass of Kombucha with 10-25mg of caffeine. Green tea Kombucha might have just 2-3mg of caffeine.

 

Kombucha & Caffeine Explained

Caffeine, often called America’s favorite drug, can have negative (and sometimes hilarious) effects on the body and the nervous system. Yet significant amounts of this pharmacological agent occur naturally in the 2 most popular beverages in the world (besides water), tea and coffee. Large doses are added to soft drinks and even bottled water. Like many good, naturally occurring substances found in nature, commercial production has perverted our relationship with caffeine, leaving us addicted or scared or both.

Don’t Let It Get Overly Sour

Bottle your kombucha tea when it’s slightly sweet. It will continue to ferment in the fridge. When it turns too sour, that means the yeasts and bacteria have run out of food and your kombucha will go flat. This is really important if you’re looking for fizzy kombucha. Those microbes need the sugars to consume and make probiotics and lots of carbonation. Remember, the sugar in the tea is for those good bacteria and yeasts and not for you.

수면 유도제인 멜라토닌은 인슐린 생성을 방해해서 혈당을 증가시킨다 그리고 커피는 당뇨환자에게 좋다.

Coffee compound may prevent type 2 diabetes
Coffee compound may prevent type 2 diabetes

연구자들은 수면 호르몬 인 멜라토닌 수치가 증가하면 인슐린을 생성하는 세포가 인슐린을 방출하는 능력을 감소 시킨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또한, 제 2 형 당뇨병의 위험이 높은 특정 유전자 변이체를 가진 사람들에게서 효과가 더 강하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스웨덴의 Lund University가 이끄는이 연구는 Cell Metabolism 저널에 실렸다.

Lund 연구원들이 멜라토닌 수용체 1B (MTNR1B)로 알려진 단백질을 코딩하는 유전자의 변종이 제 2 형 당뇨병의 위험을 증가 시킨다는 것을 보여 주었을 때, 그 결과는 2009 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작업의 정점을 나타냅니다.

멜라토닌은 다른 호르몬을 조절하여 밤낮주기 또는 24 시간주기 리듬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되는 호르몬입니다. 혈액 내 멜라토닌의 양은 하루 종일 다양합니다. 밤에는 가장 어두운 시간에 빛과 봉우리의 영향을받습니다.

인슐린은 혈당 수치를 조절하는 호르몬입니다. 그것은 소화와 같은 혈당의 스파이크에 반응하여 췌장의 베타 세포에 의해 생성되고 방출됩니다.

당뇨병의 약 90 %를 차지하는 제 2 형 당뇨병에서 신체는 충분한 인슐린을 생산하지 못하거나 세포가 이에 반응하는 데 덜 효과적이되어 베타 세포에 대한 수요가 증가합니다. 이 두 가지 모두 혈당 수치가 높아져 결국 장기에 심각한 손상을 초래합니다.

새로운 연구에서 연구자들은 실험실 배양 베타 세포와 생쥐와 함께 인슐린 생산 세포가 방출하는 인슐린의 양을 줄임으로써 멜라토닌의 증가 된 수준에 반응한다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이들 신호는 그들의 세포 표면에서 MTNR1B 멜라토닌 수용체 단백질을 통해 그들에게 전달된다.

출처: https://www.medicalnewstoday.com

마침내, 연구팀은 인구의 3 분의 1이 운반하는 유전자 변이체가 인슐린 생산 세포 표면의 MTNR1B 단백질의 양을 증가 시킨다는 것을 증명했다. 이것은 세포가 멜라토닌의 영향에 더 민감하게하여 인슐린을 줄입니다. 이 연구의 마지막 부분을 위해, 팀은 유전자 변이체의 23 개의 건강한 운반체와 22 개의 건강한 비 캐리어를 모집했습니다. 모든 참가자는 같은 나이에 있었고 같은 체질량 지수 (BMI)를 보였으며 당뇨병의 가족력에는 차이가 없었습니다.

3 개월 동안, 참가자들은 밤에 잠자리에 들기 전에 4 밀리그램의 멜라토닌을 섭취했습니다. 연구원들은 치료 기간의 시작과 끝에서 취한 혈당과 인슐린 수치를 비교했습니다. 멜라토닌 치료 3 개월 후, 모든 참가자는 더 높은 혈당 수치를 나타 냈습니다. 그러나, 이들은 특히 위험 분비의 운반체에서 더 높았으며, 이는 또한 낮은 수준의 인슐린 분비를 나타냈다. 연구원들은 밤새 교대 근무를하는 사람들이 2 형 당뇨병과 같은 대사 질환에 걸리기 쉽다고 지적합니다.

Lund ‘s Diabetes Center의 분자 대사 전문 교수 인 Hindrik Mulder 선임 연구원은 이번 연구 결과가 밤새 일하거나 수면 장애가있는 사람들에게서 2 형 당뇨병 발병 위험이 더 높은 이유를 설명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한 위험 유전자를 가진 사람들에게 멜라토닌의 강력한 영향이 왜 제 2 형 당뇨병 발병 위험이 높은지 설명 할 수 있다고 제안합니다. “따라서 멜라토닌 수치가 증가의 효과가 향상됨과 동시에 증가 할 것이므로 위험 유전자의 운반자들이 밤새 교대 근무하는 것이 적합하지 않을 것입니다.이 이론에 대한 과학적 지원은 아직 없지만 우리의 새로운 발견에 기초하여 앞으로 연구 될 것입니다. ” Hindrik Mulder 교수

교수 연구원들은 자신의 유전자 구성에 따라 참가자를 모집 한 제 2 형 당뇨병 연구에서 최초의 연구 중 하나라고 지적했습니다.

커피 화합물은 2 형 당뇨병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모닝 커피는 제 2 형 당뇨병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발혀졌고,  카페인 함량때문은 아닌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자들은 커피에 존재하는 생물 활성 화합물 인 카페 스톨이 인슐린 분비를 증가시키고 공복시 포도당 수준을 감소 시키며 마우스의 인슐린 감수성을 개선 시킨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덴마크 오르후스 대학교 병원의 내분비 내과학과의 공동 저자 인 Fredrik Brustad Mellbye는 최근 그 결과를 Journal of Natural Products에보고했습니다. 2 형 당뇨병은 신체가 더 이상 충분한 인슐린을 생산하거나 호르몬을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없을 때 발생합니다. 결과적으로 혈당 수치가 너무 높아질 수 있습니다. 미국의 약 3,100 만 명의 사람들이 당뇨병에 걸린 것으로 추산됩니다. 제 2 형 당뇨병은 가장 흔한 형태의 당뇨병으로 모든 사례의 약 90-95 %를 차지합니다.

이전 연구에 따르면 커피를 마시는 것이 2 형 당뇨병 발병 위험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일부 연구는이 연관성을 커피의 잘 알려진 자극제 인 카페인의 영향에 기인 한 것으로 나타 났지만, 다른 연구에서는 음료의 대체 물질이 사용 중일 수 있다고 제안했습니다.
Mellbye와 동료들의 새로운 연구는 커피 컴파운드 카페 스톨이 마우스 모델에서 제 2 형 당뇨병의 마커를 개선 한 것을 발견 한 후자의 이론을 뒷받침합니다.

카페 스톨 : 항 당뇨병 약?
연구팀은 연구 결과에 도달하기 위해 3 가지 그룹의 생쥐를 평가했으며이 두 그룹 모두 제 2 형 당뇨병 발병 위험이 높았다.

총 10 주 동안, 한 그룹은 매일 1.1mg의 카페 스톨을, 한 그룹은 매일 0.4mg의 카페 스톨을, 세 번째 그룹은 화합물 (대조군)을받지 않았다.
10 주 후, 연구원들은 카페 스톨을 먹은 두 그룹이 대조군에 비해 혈당 수치가 28 ~ 30 % 감소한 것을 발견했습니다.

또한, 고용량의 카페 스톨을 섭취 한 마우스는 대조군과 비교하여 인슐린 감수성이 42 % 개선되었으며, 혈당 수준을 증가시키는 호르몬 인 공복 글루카곤이 20 % 감소했습니다.

연구 기간 10 주 후, 연구자들은 각 마우스 그룹에서 인슐린을 생성하는 췌장 세포 인 랑게르한스 섬을 분리했습니다. 연구팀은 카페 스톨을 먹인 생쥐에서 분리 된 섬이 대조군에서 분리 된 섬에 비해 인슐린 생산량이 75-87 %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Mellbye와 동료들에 따르면, 그 결과는 “카페 스톨이 질병에 걸릴 위험이 높은 마우스에서 항 당뇨병 특성을 가지고 있음“을 보여줍니다.

편집자 주: 커피를 블랙으로 마실때 좋다는 이야기이지, 당분(설탕)이 잔뜩 함유한 프림등을 넣었을때는 오히혀 당수치는 올라간다고 봐야하고, 실제 실험을해보면 사실이다.

아침 공복혈당을 잰후, 블랙커피 한잔을 마신후 30분후에 당수치를 재어보라 그리고, 블랙커피가 아닌, 다방커피(설탕, 프림이 들어간 커피)를 마시고 30분후에 당수치를 재어보라.

결과는 전혀 반대이다.  단맛이 강한 스타벅스 커피의 라떼, 모카등은 당뇨환자에게는 좋지않다는 것이다. 물론 마실때는 기분은 좋아지지만…ㅎ.ㅎ.ㅎ

원문 출처: https://www.medicalnewstoday.com

고춧잎 말리는법 고춧잎요리 고춧잎보관법(How to dry red pepper leaves, how to store red pepper leaves.)

고춧잎 말리는법 고춧잎요리 고춧잎보관법(How to dry red pepper leaves, how to store red pepper leaves.)

고추입의 효능
고추입의 효능

credit:

고춧잎 말리는법 고춧잎요리 고춧잎보관법 가을고추잎 살작데쳐 햇빛에 바삭하게 말려서 종이봉투에 보관하세요.곰팡이 피지않아요! 도움되셨다면 좋아요 구독 알림까지 부탁드립니다. 재료 고춧잎한소쿠리 소금1T 식초1T 종이봉투 1개 물 700L 건강한 요리로 다음 영상에서 뵙겠습니다. 행복하시고 건강하세요!

2가지 방법으로 고추잎말리기

말랑하게 말린 고추잎 바삭하게 말린 고추잎 두가지로 말려서 비교해 보아요~ 오늘도 정겨운 하루 되세요 감사합니다
고추입 효능1
고추입 효능 (원문 출처: https://m.blog.naver.com/gallan1901/167393414)

혈당이 춤을 출 때에는? 식후 혈당 180까지 올라가기도 한다.

사진설명: 식후 30분후 당체크: 130 (정상범위))
사진설명: 식후 혈당 30분후 당체크 결과: 130 (정상범위: 식후 2시간 140 미만)

당뇨병은 아닌데, 혈당이 춤을 출 때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