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질환] 의과대학 교수들이 만든 의학 만화 – 소화기내과 이정일교수

의과대학 교수들이 만든 의학 만화 – 간질환, 감수: 소화기내과 이정일교수

간질환 의학 만화 

공식홈페이지 : http://www.ebs.co.kr
EBS, 명의, Best Doctors, 2008-04-25, 한국인의성인병명의에묻다-3부만성간질환소화기내과전문의유병철

만성간질환의 최고 권위자인 삼성서울병원 소화기내과 전문의 유병철교수의 치료법과 극복케이스의 소개로 만성간질환에 관한 양질의 의료정보를 제공한다.

각종 미디어에 의학 관련 프로그램이 넘쳐나고 있다. 질병정보를 알려주는 교양 프로그램에서 의료 현장을 소재로 한 드라마까지 가히 의학 프로그램 홍수시대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는 소위 되는아이템을 따라 프로그램을 만드는 방송정책 때문이 아니고, 또 다른 방송사가 하니 우리도 만든다는 유행도 아닌 최근 나타나는 ‘웰빙’과 ‘몸에 대한 성찰’을 쫓는 “시대의 메가 트렌드”라 전문가는 말하고 있다.

‘지식채널 EBS’를 표방하며 각종 교양 관련 프로그램을 의욕적으로 선보였던 EBS가 2007년 봄, 매일 밤 10시부터 12시까지를 ‘다큐멘터리 HOUR(일명 D-hour)’로 설정, 영국 BBC와 미국 디스커버리를 능가하는 고품질 다큐멘터리를 직접 제작하기로 함으로써 웰메이드한 고급 교양 프로그램에 목말라 하던 시청자들의 요구에 부응하기로 결정했다.

EBS 메디컬 다큐멘터리 “명의”는 이와 같은 EBS 편성정책의 선봉에 서 있는 프로그램이다. 많은 의학 프로그램이 있지만 “명의”는 좀 다른 곳에 주목한다. 환자의 가슴 아픈 사연을 소개하기보다 질병을 눈앞에 두고 이를 치료하기 위해 밤잠 자지 않고 고민하는 의료진의 모습에, 리얼한 병원 현장소개보다는 새로운 치료법과 수술법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는 의사들의 진지한 표정에 주목하는 다큐멘터리다. 그 최고점에 서 있는 소위 이 시대의 “명의”는 각종 질환 때문에 고통스러워하는 환자들에겐 신과 같은 존재다.


EBS 메디컬 다큐멘터리 “명의”는 현직 의사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선정된 각 분야 최고의 베스트 닥터를 대상으로 환자와 질병을 대하는 그의 치열한 노력과 더불어 질병에 대한 정보, 그리고 오로지 “명의”만이 들려줄 수 있는 해당 질환에 대한 통찰력을 미디어를 통해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들려주어 건강한 개인 나아가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데 일조하고자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만성간질환 전문의 유병철 교수_#001 만성간질환 전문의 유병철 교수_#002

만성간질환 전문의 유병철 교수_#003 만성간질환 전문의 유병철 교수_#004 만성간질환 전문의 유병철 교수_#005 만성간질환 전문의 유병철 교수_#006

Leave a Reply